[TWICE] 햄버거를 기다리며 원스와 잔잔하게 소통하는 정연이와 채영이

[TWICE] 햄버거를 기다리며 원스와 잔잔하게 소통하는 정연이와 채영이